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알파고부터 걸그룹 입덕까지"…'토크가 하고 싶어서' 이세돌, 솔직 고백

기사 출고 : 2019-12-18 11:51:29

조회 : 62

이세돌

[SBS 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이세돌 9단의 새로운 면모가 공개된다.

18일 방송될 SBS 에는 한 세대를 풍미한 바둑계의 풍운아 이세돌 9단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호스트 이동욱은 이세돌 9단을 만나 은퇴를 결심하게 된 결정적 계기는 물론, 전 세계가 주목했던 알파고와의 대국에 대한 솔직한 심정 등을 물어볼 예정이다. 그뿐만 아니라 그동안 잘 알려지지 않았던 이세돌의 새로운 면모가 공개된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이동욱은 이세돌 9단에게"은퇴를 선언하게 된 결정적인 계기가 있다면?"이라고 물으며 토크를 시작했다. 이세돌 9단은 지난 2016년 인공지능 알파고와의 만남이 결정적 계기였다며 솔직한 심정을 고백했다.

지난 방송에서 배우 공유를 게스트로 초대, 시청자의 눈을 호강시키는 절친 브로맨스를 선보인 호스트 이동욱은 이세돌 9단을 만나 본격적인 토크쇼 호스트의 모습을 선보였다. 이동욱의 소개에 맞춰 스튜디오에 등장한 이세돌 9단은 다소 긴장한 듯 보였으나 이동욱의 진행에 따라 토크를 나누면서 금세 여유를 되찾았다.

이세돌 9단은 18일부터 21일까지 총 3차례에 걸쳐 바둑 인공지능 프로그램인 '한돌'과 은퇴 기념 대국을 벌인다. 알파고와의 대국 이후 은퇴를 결심했음에도 불구, 그가 또 한 번 인공지능과 맞서게 된 이유도 이번 토크쇼에서 밝혔다.

또 드라마를 즐겨 본다고 밝힌 이세돌 9단은 이동욱이 출연한 드라마를 줄줄 이야기해 이동욱을 놀라게 만들었다. 특히 2005년 SBS에서 방영된 드라마 '마이걸'은 세 번이나 봤다고 밝히며 이동욱의 찐(?)팬임을 입증했다.

이세돌 9단과는 첫 만남인 이동욱은 세련된 매너와 위트로 대화를 이끌어가며 집중도 높은 일대일 토크의 매력을 드러냈다. 또한 스튜디오 토크에만 머물지 않고 호스트 이동욱은 직접 이세돌 9단의 은퇴기념대국 상대인 한돌을 찾아가 한돌의 성능과 대국 준비과정을 살펴보기도 했다.

"자신이 없어요. 질 자신이"와 같은 어록으로도 유명한 이세돌 9단의 자신감 넘치는 모습은 녹화 현장에서도 이어졌다. 잠시 겸손함을 내려놓고 자신의 가치를 자랑하는 플렉스(FLEX) 토크에서 이세돌 9단은 물 만난 고기처럼 거침없는 플렉스를 연발하며 스튜디오를 열광의 도가니로 만들었다.

"바둑 쪽으로는 천재형에 가깝긴 해요"라며 능청스러운 입담을 자랑하던 이세돌 9단은 전 세계가 주목했던 인공지능 알파고와의 대국을 떠올릴 땐 직접 바둑돌을 놓으며 당시의 솔직한 심정을 털어놓았다. 이른바 '신의 한 수'로 불리며 전 세계적인 관심을 불러 모았던 78수로 유일하게 인공지능을 상대로 승리를 거둔 제4국에 대해 "사실 이건 제 스타일은 아니에요. 그냥 꾹꾹 눌러 참은 바둑이거든요"라고 밝히며 당시 심경을 고스란히 밝혔다.

평소 대국 결과에 대해 감정표현을 하지 않는다는 이세돌 9단은 함께 호텔에 묵으며 대국을 지켜본 아내와 딸에게 미안했던 당시 심정을 처음으로 밝히며, 방청석에 자리한 아내 김현진 씨를 눈물짓게 했다.

호스트 이동욱은 이날 대화에서 '프로 바둑기사 이세돌 9단' 뿐만 아니라 평범한 '인간 이세돌'의 모습에도 주목했다. '평소 이세돌의 실제 성격은?', '아내와의 첫 만남이 기억나는지'등을 묻기도 했는데, 이세돌 9단의 예상치 못한 대답에 이동욱은 물론, 쇼MC 장도연 등 모두가 술렁였다는 후문이다.

녹화 방청을 함께 한 아내 김현진 씨는 이세돌 9단의 요즘 취미를 폭로했고 당황한 이세돌 9단은 "이건 정말 특급 시크릿인데"라며 최근 걸그룹에 입덕한 사연을 수줍게 공개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그동안 어디서도 보지 못했던 이세돌 9단의 모습은 시추에이션 토크에서도 이어졌다. 독특한 상황을 설정, 게스트의 색다른 매력을 담는 시추에이션 토크에서는 호스트 이동욱과 승부사 이세돌의 대결이 펼쳐졌다.

압도적인 수 읽기 능력과 집중력을 앞세워 센돌·바둑계 풍운아·바둑천재 등으로 불리는 이세돌 9단은 이동욱과 대결을 펼치며 연신 고개를 갸웃거리며 긴장된 모습을 보이는 등 인간미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세대를 풍미한 천재 바둑기사 이세돌 9단의 진솔하고도 유쾌한 모습을 엿볼 수 있는 는 18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