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스브스夜] '동상이몽2' 하희라, ♥최수종에 '결혼 26주년 기념 이벤트'…최수종 '감동의 눈물'

기사 출고 : 2019-12-24 10:19:54

조회 : 371

ㄷㅅ

[SBS 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최수종이 하희라의 이벤트에 눈물을 흘렸다.

23일 방송된 SBS (이하 '동상이몽 2')에서는 결혼 26주년을 맞은 하희라, 최수종 부부의 특별한 하루가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하희라는 최수종을 위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하희라는 "올해가 결혼 26주년이다. 25주년에는 여행 가서 수종 씨가 깜짝 이벤트를 해줬다. 올해는 수종 씨가 먼저 해주기 전에 내가 먼저 해주고 싶었다. 글로는 마음을 전할 수 있을 거 같아서 편지를 쓰려고 한다"라고 했다.

이에 하희라는 최수종 몰래 스케치북에 메시지를 적었다. 그리고 준비해둔 꽃다발과 메시지가 담긴 스케치북을 들고 그를 마중 나갔다.

잠시 후 최수종은 집에 도착해 하희라가 남긴 편지를 확인했다. 이에 최수종은 아내가 시킨 대로 옷을 갈아입고 그가 기다리는 곳으로 향했다.

사진 정도 찍을 것이라 생각하고 달려간 곳에 하희라는 최수종과 같은 커플룩을 입고 그를 맞았다. 그리고 하희라는 자신이 준비한 스케치북을 꺼내 보였다. 영화 러브 액츄얼리 명장면을 재연한 사랑 고백.

하희라는 최수종에게 "사랑하는 오빠 그리고 여보. 19살에 만나 50살이 넘었네요. 첫사랑이 곰삭은 사랑이 되어가네요. 26년이라는 시간을 당신의 아내로 살게 되어서 너무 감사합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하희라는 "어쩌면 당신이 말하는 설렘이 나에겐 늘 있기에 그것이 설렘인 줄 모르고 살고 있나 봐요. 감사합니다. 당신을 존경합니다. 나의 첫사랑이자 나의 마지막 사랑인 당신을 사랑합니다"라고 진심을 전해 최수종을 울게 만들었다.

최수종은 하희라에게 "왜 이런 걸 준비했냐. 내가 해야지"라고 했다. 이에 하희라는 "늘 오빠가 했잖아"라고 그동안의 고마움을 전했다.

또한 두 사람은 메밀꽃밭에서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장흥삼합으로 결혼 26주년 만찬을 벌여 눈길을 끌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