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SBS 연예대상' 최우수상 홍진영 "올 한 해 가장 힘들었다" 눈물…김종국 "대상 노리며 불청 나갈 것"

기사 출고 : 2019-12-29 00:19:07

조회 : 1151

연예

[SBS 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홍진영과 김종국이 '리얼리티 쇼 부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28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SBS 프리즘타워에서 밤 9시부터 생방송으로 진행된 이 김성주, 박나래, 조정식의 진행으로 화려한 막을 열었다.

이날 홍진영과 김종국이 최우수상을 받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우선 홍진영은 "정말 이렇게 큰 상을 받을 줄도 모르고 왔다. 큰 상을 주셔서 너무 감사하다. 사실 올 한 해가 저한테 너무 힘들었다"라며 눈물을 보였다.

이어 홍진영은 "살면서 가장 힘들었던 게 올 한 해. 주변에 감사한 분들이 많아서 잘 이겨낼 수 있었다"라며 스태프, 관계자, 가족, 팬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그리고 "앞으로 더욱더 열심히 하면서 보답하고 살겠다"라고 진심을 밝혔다.

김종국은 "최우수상을 받는 순간 내년에 불청을 해야겠다는 생각을 했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팀은 빨리 오라며 김종국을 환영했다. 그러자 김종국은 "아이고 형님들, 보니까 안 가고 싶다"라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이어 그는 "올해 아버님과 여행을 처음 했다. 인생에 제일 잊지 못할 시간이었던 거 같다. 제작진들에게 감사하다"라고 자신이 몰랐던 아버지를 알게 해 줘 고맙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