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전보람 "아빠 전영록과 만나지 않아…다른 가정 있으니 이해"

기사 출고 : 2020-01-14 12:28:55

조회 : 1146

전보람

[SBS 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티아라 출신 배우 전보람이 아버지인 가수 전영록과 잘 연락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지난 13일 방송된 SBS Plus 예능 프로그램 '밥은 먹고 다니냐?'에 전보람은 어머니 이미영과 함께 출연해 김수미가 만들어준 따뜻한 밥 한 끼를 나눴다.

전보람은 어릴 적 부모님이 이혼한 후 아버지 밑에서 자라다가 성인이 되며 어머니 곁으로 왔다. 전보람은 "어릴 적에는 어른들이 다 (아버지와 사는 게) 맞는 거라 말씀하셨다. 엄마도 그랬다. 전 어려서 잘 몰랐지만, 엄마가 힘든 거 같아 '내가 가면 안되는구나' 했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전보람은 "새엄마도 잘해주시긴 했지만, 엄마가 해주는 거랑은 다르지 않나. 그래서 사춘기 때가 잘 기억이 안난다"라고 아픔을 드러냈다.

김수미는 "요즘 아빠 안 만나냐"라고 물었다. 그러자 전보람은 "안 만난다"며 "저도 너무 바쁘기도 했지만, 제 생각에는 아빠가 가정이 있고 거기 아이들도 있으니. 엄마는 저희밖에 없지 않나"라며 "아빠가 전화도 잘 안하신다. 저는 다 이해한다. 나쁘다고 생각 안한다. 아빠 인생이고, 저도 다 컸고"라고 속내를 밝혔다. 그러면서 아픈 어머니를 보살피며 어머니 곁에서 지내고 싶은 마음을 전했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