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봉준호 감독 "'로컬', 아카데미 도발용 NO…SNS에 퍼져 놀랐다"

기사 출고 : 2020-02-19 12:00:42

조회 : 311

봉준호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봉준호 감독이 "아카데미는 로컬 영화제"라고 한 말에 대해 해명했다.

19일 오전 서울 한 호텔에서 열린 영화 '기생충'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봉준호 감독은 오스카 캠페인 중 한 인터뷰에서 "아카데미 시상식은 로컬 영화제 아니냐"라고 한 말의 의도를 묻는 질문에 "처음 오스카 캠페인을 하는데 '로컬'이라는 단어를 도발의 의미로 썼겠냐."면서 "칸영화제와 아카데미 시상식의 특성을 비교하는 과정에서 나온 말인데 미국 젊은이들이 SNS에 많이 올렸나 보더라. 대화하는 중에 자연스럽게 나온 말이다."라고 웃어 보였다.

봉준호 감독은 미국 매체 '벌쳐'와의 인터뷰에서 "한국영화는 지난 20년 동안 큰 영향을 미쳤음에도 왜 단 한 작품도 오스카(아카데미) 후보에 오르지 못했냐"는 기자의 질문에 "아카데미는 로컬"이라고 말해 화제를 모았다. 국제영화제도 아닌 미국의 시상식에 한국 영화가 후보에 오르지 못한 게 그리 대수일까라는 쿨한 반응이었다.

기생충

이 답변은 "봉준호 감독이 아카데미 시상식의 한계를 꼬집었다"는 반응을 얻으며 해외 SNS에서 큰 화제를 모았다.

'기생충'이 아카데미 시상식 92년 역사에서 외국어 영화 최초로 작품상을 타자 봉준호의 이 말이 큰 그림이 아니었냐는 분석이 나오기도 했다.

그러나 봉준호 감독은 전혀 계획에 없었다고 말하며 인터뷰의 달인 다운 모습을 보였다.

ebada@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