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불청' 김정균, 결혼 소식 전하며 "쑥스러워…예쁘게 사는 모습 보여야겠다"

기사 출고 : 2020-02-26 00:31:20

조회 : 251

불청

[SBS 연예뉴스 | 김지수 에디터] 김정균이 결혼 소식을 전했다.

25일 방송된 SBS (이하 '불청')에서는 김정균의 결혼 소식에 청춘들이 반응했다.

이날 방송에서 강문영은 "오빠 결혼한다"라며 김정균의 소식을 알렸다.

청춘들은 "결혼 기사 떴다"라며 모였고, 신부의 사진을 두고는 "미인이다"라고 감탄했다.

김광규는 "갔다 온 사람들이 잘 가더라"라며 장난스레 덧붙였고, 청춘들은 "반칙이다"라며 미소 지었다.

김정균은 "어머니가 나랑 15년 동안 살았다. 어머니를 위해서라도 배필과 예쁘게 사는 모습 보여야겠다고 생각했다"라고 속내를 밝혔다.

또 "미안하기도 하고 쑥스럽더라. 말하기 쑥스러웠다"라고 털어놨다.

이에 청춘들은 깜짝 이벤트를 준비해 김정균의 결혼을 축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