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골목식당' 정찬성, 찌개백반집 방문…시식 도중 "장모님 죄송합니다"

기사 출고 : 2020-03-11 12:32:55

조회 : 1990

골목식당

[SBS 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코리안 좀비' UFC 선수 정찬성이 식당을 찾았다.

11일 방송될 SBS 에서는 21번째 골목 공릉동 '기찻길 골목' 마지막 편이 공개된다.

앞서 진행된 촬영에서, 4주 연속 손님을 위하는 장사 마인드로 백종원을 감동시켰던 '찌개백반집'에 정찬성이 방문했다. 정찬성은 별명에 걸맞게 클래스가 다른 먹방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고 급기야 "장모님 죄송합니다"라고 사과를 해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방송에서 '야채곱창집'을 찾아 야채곱창 시식에 나섰던 가수 홍진영은 솔루션을 마친 야채곱창임에도 불구하고 '리액션 부자'다운 모습을 보이지 않아 모두를 의아하게 했다. 이에 문제점을 파악하기 위해 MC 정인선이 투입돼 야채곱창을 맛봤고, 정인선의 갑작스러운 고백에 홍진영은 시식을 멈췄다. 결국 이를 지켜본 백종원은 긴급 추가 솔루션을 위해 '야채곱창집'을 다녀갔고, 이후 사장님은 홍진영 앞에서 갑작스러운 눈물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이밖에 '삼겹구이집은' 비린 냄새로 지적받은 고등어구이 메뉴를 대체할 '1인 김치찜'을 선보였다. 시식에 나선 백종원은 국물 맛을 보자마자 "김치찜에 뭐 들어갔냐"라며 레시피 점검에 나서 사장님을 당황시켰다. 또한 삼겹구이집은 촬영 이후 건강 악화로 일주일 동안 영업을 하지 못하기도 했는데, 그 이유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공식 촬영 종료 후 3MC는 다시 '찌개백반집'을 찾았다. 갑작스러운 백종원의 방문에 반가움도 잠시, 사장님들은 업그레이드 제육볶음을 권해 평가를 요청했고 자타공인 '제육 감별사' MC 김성주가 나섰다. 그동안 찌개백반집 음식 시식을 해본 적 없는 김성주는 '제육 감별사'라는 본분마저 잊은 채 폭풍 먹방을 선보였다.

학구열 높았던 의 모범 골목, 공릉동 기찻길 골목의 마지막 편은 11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