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사과문에도 분노 확산...팬들 "엑소에 첸은 없다" 버스광고

기사 출고 : 2020-03-16 10:37:08

조회 : 2492

엑소 첸

[SBS 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그룹 엑소의 첸에 대한 팬들의 반발이 여전히 이어지고 있다.

엑소의 멤버 첸의 탈퇴를 지지하는 팬들의 모임이 지난 15일 "시흥과 안산을 잇는 일부 버스노선에 팬의 탈퇴를 요구하는 팬들의 입장을 담은 광고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광고에는 '#우리가_그리는_미래에_CHEN은_없습니다', '그룹 이미지를 훼손하고 팬들의 믿음을 저버린 첸의 퇴출을 요구합니다'라는 문구가 작성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첸은 여자친구와의 결혼과 혼전 임신 사실을 밝혀 논란이 됐다. 팬들이 첸의 탈퇴를 요구하며 거칠게 항의하자, 첸은 입장문을 내고 팬들에게 사과했다. 엑소 멤버들도 "첸과 함께 하겠다."는 공동의 입장을 밝혔지만 논란이 잦아들지 않는 모양새다.

앞서 첸의 탈퇴를 요구하는 팬들은 택배 총공으로 항의 의사를 피력하기도 했다.

ky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