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에프엑스 앰버, 美 휴지 사재기 일침 "손 잘 씻어라"

기사 출고 : 2020-03-17 13:02:38

조회 : 894

앰버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그룹 에프엑스의 멤버 엠버가 미국 내 휴지 사재기 현상에 일침을 가했다.

엠버는 지난 16일 자신의 SNS에 "손을 씻고 타인에게 친절히 대하라"며 "그 누구도 8팩의(대량의) 화장지가 필요하지 않다"라고 적었다.

이 발언은 코로나19에 대비해 미국과 캐나다, 호주 등 슈퍼마켓에서 필요 이상의 생필품을 구매하는 사람들을 겨냥한 것으로 보인다.

미국의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16일 기준(한국시간) 8,236명으로 사망자는 75명을 기록했다. 영화 산업의 중심인 할리우드에서도 톰 행크스 부부를 비롯해 올가 쿠릴렌코, 이드리스 엘바, 크리스토퍼 히뷰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앰버는 미국 로스앤젤레스 출신으로 타이완계 미국인이다. 지난 1월 싱글 앨범 'X Part 6'를 발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