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정우성 "코로나19, 연대로 극복하자…난민도 마찬가지"

기사 출고 : 2020-03-26 17:59:24

조회 : 217

정우성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배우 정우성이 코로나19로 힘든 시간을 보내는 이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정우성은 26일 자신의 SNS에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인해 모두가 힘겨운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라고 시작하는 글을 올렸다.

이어 "고립으로 인해 힘든 사람들이 있는 반면, 불안을 무릅쓰고 계속해서 일터에 나가야 하는 분들도 있습니다"라며 "인류라는 하나의 공동체로서 인종, 종교, 정치적 이념, 국가를 초월해 우리는 자신보다 어려운 상황에 있는 구성원에 대해 '사람과 사람'이라는 연대의 힘으로 공존을 이루어 나가야 합니다. 세대, 직업, 문화, 다름과 차이를 초월해 전인류적 공생을 이룩해야 합니다"라고 전했다.

정우성

난민 문제에 관한 관심도 부탁했다. 정우성은 "유엔난민기구 친선대사로서 코로나19로 인해 고통이 가중된 이들에 대해서도 생각한다"면서 "이동과 접촉을 자제해야 하는 상황에서도 계속되는 내전으로 피난길에 오를 수밖에 없는 사람들, 코로나19의 확산으로 불안한 상황에서 가족과 함께 할 수 없는 사람들, 밀집된 난민촌에서 자가격리조차 선택할 수 없는 수많은 사람들을 떠올립니다"라고 언급했다.

이어 "우리 모두가 서로의 아픔을 이해하고 그 이해를 바탕으로 연대할 때 이 어려운 상황을 극복할 수 있습니다. 우리는 이겨낼 수 있습니다"라고 강조했다.

글과 함께 게재한 유엔난민기구 포스터에는 "모두가 코로나 바이러스로부터 보호받아야 한다. 난민도 마찬가지다"라고 적혀있었다.

정우성은 최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1억 원을 기부하기도 했다.

ebada@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