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X됐네"...세븐틴 정한 게임 도중 욕설 논란

작성 : 2020-05-06 17:04:40

조회 : 2509

세븐틴 정한

[SBS 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그룹 세븐틴 멤버 정한이 게임을 하면서 방송을 하다가 자신도 모르게 욕설을 했다가 공개 사과했다.

정한은 지난 5일 V라이브 생방송 도중 도겸과 함께 게임을 하던 중 게임이 잘 풀리지 않자, 자신도 모르게 "X됐네"라는 말을 내뱉었다.

이에 도겸은 놀란 표정을 지으며 입을 가렸다가, 잠시 뒤 "캐럿(세븐틴 팬덤) 분들 죄송합니다. 진짜 죄송합니다"라며 고개를 숙이며 사과했다.

해당 장면이 담긴 영상은 6일 오전 현재 세븐틴 V LIVE 채널에서 삭제된 상태다.

ky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