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더킹' 정은채, 김고은 도플갱어 만나 "신분 들켰다고 안면몰수…이민호도 아나"

작성 : 2020-05-09 22:22:16

조회 : 324

더킹

[SBS 연예뉴스 | 김지수 에디터] 정은채가 다른 행색의 김고은을 만났다.

9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극본 김은숙, 연출 백상훈 정지현)에서는 정태을 도플갱어(김고은)와 구서령(정은채)이 대립했다.

이날 방송에서 구서령은 출소한 도플갱어를 만나 "반가워라. 또 본다. 우린 자꾸 의외의 곳에서 만난다"라고 말했다.

도플갱어는 구서령에게 "이거 돗대인데 어떡할 거냐"라고 말했고, 구서령은 "구면이라고 말을 막 놓나. 총리로서 대답하면 이참에 끊으면 좋겠다. 내 팬이라더니. 신분 들켰다고 안면몰수인가"라고 덧붙였다.

도플갱어는 "안면이 없다. 나한테 말 거는 사람들은 두 부류다. 나한테 뭘 빼앗았거나 뭘 빼앗겼거나"라고 말했다.

구서령은 "너 전과자인 거 그 사람도 아냐"라며 "내가 봤던 걔 아니구나"라고 확신했다.

도플갱어는 "찾으면 얘기해달라. 나도 궁금하다"라며 돌아섰다.

한편 도플갱어는 배신자를 찾아가 "내가 집도 절도 없어서 좋은 게 뭔지 아나. 약점도 없다는 거다. 넌 이쁜 아내랑 너 닮아 못생긴 아들이 있더라"라며 "돈 준비해놔. 황제 폐하 면상 박힌 걸로"라고 협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