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박규리, 이태원 클럽 방문 인정..."규범 지키지 않은 점 반성"

작성 : 2020-05-11 16:52:22

조회 : 1027

박규리

[SBS 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카라 출신 배우 박규리가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다녀간 이태원 클럽에 방문한 사실이 맞다고 인정했다.

박규리는 11일 한 매체를 통해 "모든 이유 여하를 막론하고,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에 모두가 지켜야 할 규범을 지키지 않은 점에 대해 깊게 반성한다."는 뜻을 밝혔다.

앞서 박규리는 코로나19에 감염된 뒤 이태원 클럽을 방문했다가 대규모 2차 감염자들을 낳은 용인시 코로나 환자와 같은 시기에 클럽을 방문했다는 의혹에 휩싸였다.

박규리는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소식이 전해진 당일 구청의 연락을 받기 전 자진해서 선별 진료소를 찾았고, 음성 판정 후 현재 자가 격리 중에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어 박규리는 "마스크는 입장 시부터 나갈 때까지 계속 착용하고 있었고 , 확진자 기사가 나온 날 바로 검사를 받았고 음성 판정이 나온 후 현재 자가 격리 중에 있다"며 "다시 한번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거듭 사과했다.

ky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