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이런 알바생, 어디 없나요"…'편의점 샛별이' 김유정, 나날이 미모 경신

작성 : 2020-05-20 19:38:35

조회 : 511

편의점샛별이 김유정

[SBS 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배우 김유정이 사랑스러운 편의점 알바생으로 변신했다.

내달 12일 첫 방송되는 SBS 새 금토드라마 '편의점 샛별이'(극본 손근주, 연출 이명우)는 24시간 불이 꺼지지 않는 편의점을 무대로 펼치는 예측불허 코믹 로맨스다. 지난해 안방극장을 강타한 이명우 감독이 새롭게 선보이는 '코믹 맛집' 드라마를 예고하고 있다.

김유정은 이번 작품에서 최대현(지창욱 분)이 운영하는 편의점에 야간 알바생으로 들어오는 정샛별 역을 맡는다.

극 중 정샛별은 상큼한 미모와 달리 언제 어디로 튈지 모르는 4차원 성격의 똘끼 소유자로, 파리만 날리는 최대현의 편의점에 어느 날 구세주처럼 등장한다. 정샛별로 분한 김유정은 시한폭탄 같은 매력과 사랑스러움으로 시청자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20일 '편의점 샛별이' 제작진은 '알바생 정샛별'로 완벽 변신한 김유정의 첫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유정은 편의점 유니폼도 찰떡 소화하는 눈부신 비주얼로 시선을 강탈한다. 상큼한 미소를 짓고 있는 얼굴에는 그에 어울리지 않는 의문의 반창고가 붙여져 있어 그 배경을 궁금하게 한다.

무엇보다 '편의점 샛별이'는 아역배우에서 20대 대표 여배우로 성장한 김유정의 인생 캐릭터 경신을 예고하고 있다. 몇 장의 스틸컷만으로도 맞춤옷을 입은 듯 정샛별 그 자체가 된 김유정의 모습이 기대를 치솟게 한다. 김유정은 첫 촬영부터 정샛별에 완벽히 녹아든 연기로 제작진을 감탄하게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편의점 샛별이' 제작진은 "김유정이 아닌 정샛별은 상상할 수 없다. 그만큼 김유정이 정샛별을 사랑할 수밖에 없는 캐릭터로 만들어가고 있다"며, "전무후무한 편의점 알바생 정샛별의 매력에 시청자들도 빠져들게 될 것이다. 김유정의 새로운 변신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편의점 샛별이'는 후속으로 오는 6월 12일 금요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