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동상이몽2' 스페셜MC 유선, 남편의 연기 평가에 "누구보다 냉정…영화 제작했었다"

작성 : 2020-06-22 22:48:34

조회 : 130

동상이몽

[SBS 연예뉴스 | 김지수 에디터] 유선이 남편의 근황을 전했다.

22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 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스페셜MC로 유선이 남편과의 첫 만남과 근황을 전했다.

이날 방송에는 유선은 남편에 대해 "배우 지망생이었다. 신인 때 막연하게 배우로서 꿈만 꾸던 연극영화과 학생일 때 만났다. 공동체에서 서로 꿈을 꾸며 만났다"라고 소개했다.

이어 "저는 일이 먼저 풀렸고, 신랑은 안 돼서 오디션 준비해줬다. 조금 더 해보다가 '안 되면 접자'"라며 "신랑이 꿈을 접게 됐다"라고 말하며 눈물을 보였다.

남편의 근황에 대해서는 "엔터 쪽으로 연결돼서 영화 제작도 했었다. 누구보다도 냉정한 평가를 해준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도 유선은 "좋긴 한데 빈정이 상한다. 사실은 알지만 들키지 않았으면 좋겠는.."이라며 웃었다.

이에 김구라는 "아첨꾼과 살 순 없다"라고 장난스레 말했고, 게스트들은 웃음을 터트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