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런닝맨' 전소민X양세찬, 초능력전 맹활약…인생 캐릭터 탄생

작성 : 2020-06-28 16:27:34

조회 : 630

런닝맨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SBS '런닝맨'에서는 '막내라인' 전소민, 양세찬이 처음으로 참여한 초특급 초능력전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는 10주년 기념으로 꾸며져 초능력 학교를 배경으로 레이스가 진행됐다. 전소민과 양세찬은 신입생으로 등장해 초능력 선배들을 능가하겠다는 일념 하나로 시작부터 의지를 불태웠다.

양세찬과 전소민은 "드디어 초능력을 써보는구나"라며 정말 해보고 싶었던 초능력전에 대한 기대와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양세찬은 특유의 능청스러움과 초능력이 시너지 효과를 내며 1대 초능력전부터 참여한 최고참 선배 유재석과 지석진을 쥐락펴락하는 히든카드로 등극했다.

전소민은 전소민만의 러블리함을 극대화하는 초능력을 장착, 차원이 다른 반전 초능력으로 멤버들을 꼼짝 못 하게 하는 독보적인 존재감을 뽐냈다.

뿐만 아니라 두 사람은 '런닝맨'에서만 할 수 있는 특별한 초능력 구호까지 찰떡 소화하며 물 만난 고기처럼 특급 활약을 펼쳤다.

신입생 양세찬과 전소민의 초특급 활약상은 28일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