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 연말 단독 콘서트 ‘겨울밤의 풍경’ 개최

작성 : 2014-11-07 11:14:26

조회 : 1183

윤상, 연말 단독 콘서트 '겨울밤의 풍경' 개최
윤상

[SBS연예뉴스 | 이정아 기자]윤상이 12월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삼성카드홀에서 연말 단독콘서트 '겨울밤의 풍경'을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11월 말 발표를 앞두고 있는 윤상의 새로운 음악들과 그의 주옥같은 명곡들을 라이브로 들을 수 있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될 전망이다.

윤상의 소속사 측에 따르면 연말 공연 '겨울밤의 풍경'에는 지금까지의 윤상 공연과는 다른 참신하고 독특한 시도들이 있을 예정이다. 특히 다양하고 새로운 기획으로 연말의 설렘을 관객과 함께 나눌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20여 년 간 윤상의 음악 행보에 동행했던 뮤지션들도 깜짝 게스트로 등장해 뜨거운 에너지를 전한다.

'겨울밤의 풍경' 티켓 예매는 7일 오후 2시부터 티켓 예매 사이트 인터파크에서 가능하다.

앞서 '날 위로하려거든'으로 5년 만에 신곡을 발표하고 음악 활동에 기지개를 켠 윤상은 11월 말 새로운 음악들을 선보이며 뮤지션으로 활동을 이어 간다. 

오랜만에 발표한 신곡 '날 위로하려거든'이 윤상의 실험적인 도전이 담겨 있는 곡이었던 만큼 그의 새로운 음악에 대한 관심도 뜨거워지고 있다. 특히, 음악 콘셉트 및 장르 등이 베일에 싸여있어 팬들과 음악 관계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윤상은 10일 SBS 예능 프로그램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 출연을 예고하고 있어 인간 윤상에 대한 궁금증이 해소될 전망이다.

happy@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