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합' 심은경 "조선판 '로마의 휴일'?, 명작과 비교 감사"

작성 : 2018-02-21 16:39:36

조회 : 127

'궁합' 심은경 "조선판 '로마의 휴일'?, 명작과 비교 감사"
궁합

[SBS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배우 심은경이 명작과의 비교 평가에 감사함을 표했다.

21일 오후 서울 용산 CGV에서 열린 영화 '궁합'(감독 홍창표) 언론시사회에 참석한 심은경은 "조선판 '로마의 휴일' 같다"는 한 기자의 평가에 "촬영할 때 참고하지는 않았지만 그런 명작과 비교해주시니 감사드린다"고 웃어 보였다.

심은경은 이번 드라마에서 혼기가 찬 송화 옹주로 분해 남편 후보감을 능동적으로 만나고 다니는 모습을 보여줬다. 여성스럽고 사랑스러운 모습으로 여성미를 한껏 뽐냈다.

궁합

앞서 모태 솔로라고 밝힌 심은경은 이상형을 묻는 질문에 "심지가 올곧은 남자를 좋아하는 것 같다"고 수줍게 답했다.  

'궁합'은 조선 최고의 역술가 서도윤이 혼사를 앞둔 송화 옹주(심은경 분)와 부마 후보들 간의 궁합풀이로 조선의 팔자를 바꿀 최고의 합을 찾아가는 역학 코미디. 2013년 개봉해 전국 900만 관객을 동원한 '관상'에 이은 역학 시리즈의 두 번째 이야기다.

영화는 오는 28일 개봉한다.

ebada@sbs.co.kr

<사진 = 김현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