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독전' 이해영 감독 "류준열, 그 나이대 배우 중 압도적인 연기력"

작성 : 2018-04-20 16:34:05

조회 : 258

'독전' 이해영 감독 "류준열, 그 나이대 배우 중 압도적인 연기력"
독전

[SBS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영화 '독전'을 연춣한 이해영 감독이 류준열의 연기력을 극찬했다.

지난 19일 압구정 CGV에서 '독전'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공개된 비하인드 영상에서 이해영 감독 "류준열은 무표정하게 있을 때 좀 더 그 무표정한 얼굴을 들여다보게 만드는 힘이 있고 그 나이 대 배우 중에 가장 연기를 압도적으로 잘하는 배우"라고 평가했다.

이해영 감독은 '천하장사 마돈나', '경성학교:사라진 소녀들' 등에서 류덕환, 박소담 등 신예 발굴한 탁월한 역량을 발휘해왔다. 이번 영화를 통해 류준열과 처음으로 호흡을 맞춘 이해영 감독은 그의 가능성과 매력에 깊이 매료됐다는 후문이다.

'독전'은 아시아를 지배하는 유령 마약 조직의 실체를 두고 펼쳐지는 독한 자들의 전쟁을 그린 범죄 액션 영화. 류준열은 버려진 조직원 '락' 역을 맡아 형사 원호와 함께 범죄 조직의 실체를 추격해나간다. '락'은 선과 악을 넘나드는 흥미로운 인물이다.

독전

류준열은 “그 동안 맡았던 캐릭터들 중 가장 대사가 없었던 것 같다. 대사가 없는 역할은 상대가 어떻게 받아주는 게 중요한데 선배님, 동료 배우들이 잘 받아 줘서 캐릭터를 완성시킬 수 있었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어렸을 때부터 팬으로서 감독님, 선배님들과 작품을 함께 하게 돼 기쁘다. 이야기가 치열하고 독하다. 일상과 동떨어져 있지만 한편으로는 가까운 독한 세상을 살아가는 사람들의 이야기인 것 같아서 재미있게 보고 함께 할 수 있었다."라고 영화에 참여한 소감을 더했다.

영화 '더킹', '택시운전사', '침묵', '리틀 포레스트'까지 매 작품마다 눈에 띄는 존재감으로 탄탄한 연기 내공을 인정받은 류준열이 과연 이번에는 어떤 캐릭터로 관객들을 놀라게 할지 기대를 모은다. 

'독전'은 오는 5월 24일 개봉한다.

ebada@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