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독전' 류준열, 본 적 없던 얼굴·새로운 연기

작성 : 2018-04-27 11:41:44

조회 : 283

'독전' 류준열, 본 적 없던 얼굴·새로운 연기
류준열

[SBS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배우 류준열이 영화 '독전'(감독 이해영)으로 인생 캐릭터를 경신할 수 있을까.

'독전'은 아시아를 지배하는 유령 마약 조직의 실체를 두고 펼쳐지는 독한 자들의 전쟁을 그린 범죄극. 류준열은 극 중 마약 조직으로부터 버려져 형사 원호(조진웅)와 손을 잡고 조직의 실체를 추적하는 조직원 락으로 분해 새로운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류준열은 그간 어떤 캐릭터든 자신의 옷을 입은 듯 소화하며 관객들의 신뢰를 받아왔다. 드라마 '응답하라 1988'에서 무심한 듯 배려있는 캐릭터로 뜨거운 관심을 받았던 류준열은 이후 영화 '더 킹'(2017), '택시운전사'(2017), '침묵'(2017), '리틀 포레스트'(2018) 등 다양한 작품에서 강렬함과 친근한 매력을 동시에 보여줬다.

류준열

이번 '독전'에서는 이전까지 보여주지 않았던 캐릭터로 분한다. 이에 대해 류준열은 “락은 무표정하지만 내면에는 수많은 감정들을 가지고 있는 캐릭터다. 그러한 부분을 고민하고 이해하기 위해서 노력했다”라고 락을 표현하기 위해 중점 두었던 부분을 밝혔다.

류준열은 “큰 행동과 대사 없이 카메라 앞에서 연기한다는 것이 생각보다 어려웠지만, 동시에 이러한 락을 연기한 것은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었던 시간이었다”라고 밝혀 표현하기 어려웠던 캐릭터 락을 절제된 표정과 대사로 완벽하게 소화하기 위해 공을 들였음을 엿볼 수 있게 했다.

영화를 연출한 이해영 감독은 류준열에 대해 “그는 무표정하게 있을 때 그 무표정한 얼굴을 들여다보게 만드는 힘이 있고 어떤 상황이든 다양한 감정을 묘사할 수 있는 배우”라고 극찬하며 그의 연기에 큰 만족감을 드러내 더욱 기대를 높인다.

'독전'은 오는 5월 24일 개봉한다.

ebada@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