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현아와 열애' 이던, 펜타곤 첫 팬클럽 창단식 끝내 불참

작성 : 2018-08-08 11:45:08

조회 : 247

'현아와 열애' 이던, 펜타곤 첫 팬클럽 창단식 끝내 불참
트리플H

[SBS연예뉴스 |이정아 기자] 그룹 펜타곤, 트리플H 멤버 이던이 펜타곤 첫 팬클럽 창단식에 끝내 불참하기로 결정했다.

펜타곤 소속사 큐브 엔터테인먼트는 7일 공식 SNS를 통해 이 같은 사실을 알렸다.

큐브 엔터테인먼트는 11일 개최되는 펜타곤 첫 번째 팬클럽 창단식 'UNIBIRTHDAY'(유니버스데이)에 이던과 옌안이 불참한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이던은 내부사정으로 인해, 옌안은 조정 불가한 스케줄로 부득이하게 창단식에 불참한다. 기다리신 많은 팬분들께 심려를 끼쳐 드린 점 사과드리며 팬 여러분의 깊은 양해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던의 팬클럽 창단식 불참은 내부사정 때문이라고 밝혔지만 그 내부사정이라는 게 최근 밝힌 현아와의 열애와 무관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최근 현아와 이던은 열애설에 휩싸였다. 열애설이 보도된 지 얼마 되지 않아 소속사 측은 "사실무근"이라며 부인했으나 이들은 하루 만에 직접 2년간 열애 중이라는 사실을 알렸다. 하지만 심한 배신감을 느꼈다는 일부 팬들의 강한 반발 속에 현아와 이던은 후이와 함께하던 트리플H 활동을 예정보다 일찍 마무리해야 했다.

happy@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