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준열, 연기에 운전까지…열정 불태운 '뺑반'

작성 : 2019-01-24 18:08:32

조회 : 255

류준열, 연기에 운전까지…열정 불태운 '뺑반'
류준열

[SBS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배우 류준열이 신작에서 카 액션에 도전한 뒷이야기를 밝혔다.

24일 오후 서울 동대문 메가박스에서 열린 영화 '뺑반' 언론시사회에 참석한 류준열은 "감독님이 배우가 직접 운전하면서 감정과 상황을 표현했으면 하셨다"면서 "재밌을 것 같아 직접 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이어 "오늘 완성된 영화를 보니 직접 운전한 모습이 거의 다 나와서 뿌듯했다. 제가 맡은 민재라는 캐릭터가 시나리오에서 많이 변했다. 감독님이 제 의견을 들여주셔서 감사했다."라고 설명했다.

류준열은 이번 영화에서 본능적인 감각으로 사건을 쫓는 뺑반의 에이스 순경 '서민재' 역할을 맡았다.

뺑반

극 중의 캐릭터의 변화에 대해 류준열은 "민재가 과거와 상황을 직면했을 때 조금 건조하게 보였으면 했다"라고 말했다. 그의 말대로 영화 속에는 순경이 되기 전 민재에 대해 언급된다. 이 점은 민재의 캐릭터를 뒷받침하는 중요한 설정이다. 류준열은 캐릭터에 대한 자신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개진했고 실제 촬영에서 반영이 됐다.

'뺑반'은 통제불능 스피드광 사업가를 쫓는 뺑소니 전담반 '뺑반'의 고군분투 활약을 그린 범죄오락액션 영화다. 공효진, 류준열, 조정석을 비롯 염정아, 전혜진, 손석구, 샤이니 키(김기범)가 출연했다.

개봉은 오는 1월 30일이다.

ebada@sbs.co.kr

<사진 = 백승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