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아이유의 천년 사랑, '호텔 델루나' 이도현은 누구?

작성 : 2019-07-22 16:29:01

조회 : 2457

아이유의 천년 사랑, '호텔 델루나' 이도현은 누구?
이도현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호텔 델루나'에 출연 중인 배우 이도현이 빠져드는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지난 21일 방송된 tvN 새 토일드라마 '호텔 델루나'(극본 홍정은 홍미란, 연출 오충환) 4회에서 장만월(이지은 분)과 고청명(이도현 분)의 애틋한 과거가 한 꺼풀 더 베일을 벗으며, 이도현의 존재감도 연일 뜨거운 화제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고청명은 다시 위기에 빠진 장만월을 구해냈다. 그리고 군사들에게 잡혀가는 연우(이태선 분)를 반드시 구해서 데려오겠다고 약속했다. 위험을 감수하고 약속대로 연우를 구해 장만월이 기다리는 곳으로 향한 고청명. 장만월을 향한 그의 미소는 설렘을 자극했다.

구찬성(여진구 분)의 꿈을 통해 들여다본 장만월의 과거는 지금과는 다르기에 애틋함을 더했다. 고청명과 장만월이 '만월'이라는 이름을 쓰며 맞잡은 손에는 설렘이 묻어났다. 서로의 목숨을 위협할 정도로 첫 만남은 악연이었지만, 바라만 봐도 애틋해지는 장만월과 고청명의 사연은 공개될 때마다 시청자들의 마음을 관통하며 흥미를 높였다.

이도현

등장할 때마다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하며 화제의 반열에 오른 이도현은 고청명을 안정적으로 소화해내며 '신의 한 수'라는 찬사를 얻고 있다. 짧은 등장에도 막강한 존재감을 발산하며 장만월과의 애틋한 과거사에 기대와 호기심을 동시에 전하고 있는 것. 날카로운 카리스마에 숨겨진 따뜻한 미소와 장만월을 지켜내는 듬직함까지, 보면 볼수록 반하게 되는 고청명의 매력은 이도현의 탄탄한 연기력을 통해 더욱 극대화되고 있다.

장만월이 이토록 애틋했던 고청명과 헤어져 천 년이 넘는 시간 동안 기다림을 이어온 사연은 무엇일지, 구찬성의 꿈에까지 나타나 시청자들의 애를 태우는 고청명은 과연 누구인지, 신예 이도현의 활약에 그 어느 때보다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이도현은 지난 2017년 tvN 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 정경호의 아역으로 데뷔했고, 이후 지난해 SBS 에서 동해범 역을, JTBC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에서 길오돌 역을 소화했다. 이전 작품들에서 보여줬던 풋풋하고 친근한 소년의 얼굴을 벗고, 설렘을 자극하는 남자의 얼굴로 돌아온 이도현의 변신에 뜨거운 호응이 쏟아지고 있다.

[사진=tvN '호텔 델루나' 4회 방송 캡처, 위에화엔터테인먼트 제공]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