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콩다방' 쿨 이재훈 "H.O.T. 독주 막고 1등, 팬들에게 맞을까봐 도망쳐"

작성 : 2020-02-12 11:36:05

조회 : 188

'콩다방' 쿨 이재훈 "H.O.T. 독주 막고 1등, 팬들에게 맞을까봐 도망쳐"
콩다방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그룹 쿨의 이재훈이 전성기 시절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이재훈은 최근 진행된 SBS 미디어넷의 신규 채널 SBS FiL(에스비에스필) '올드송감상실 콩다방'(이하 콩다방)의 코너 '라떼는 말이야' 촬영에서 MC 이본과 전화 연결을 해 녹슬지 않은 예능감을 뽐냈다.

이재훈은 "사실 쿨이 알려지기 시작한 것은 94년 데뷔 때가 아니라 96년 '운명'이라는 곡으로 활동하며 많은 분들에게 알려졌다"라며 "당시에 H.O.T.가 '캔디'라는 곡으로 모든 순위 프로그램에서 1등을 하고 있을 때인데 저희가 H.O.T.의 독주를 막고 1등을 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1등 했을 때 기쁨 반, 두려움 반이었다. H.O.T. 팬들한테 맞을까 봐 방송국을 얼른 떠야 했다. H.O.T. 팬들이 어마어마했었다. 그때 문단속도 하고 그랬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이본은 "대단한 에피소드들이 많은데 그런 일화도 재미있다"고 웃음을 멈추지 못했다.

이재훈은 데뷔 시절을 회상하기도 했다. "쿨은 94년에 '너 이길 원했던 이유'로 데뷔했다. 남자 3명에 여자 1명 혼성 4인조로 였다"라며 "노래를 좋아했다. 잘하지는 못했다. 세월이 지나며 녹음 과정을 통해 조금씩 조금씩 성장을 해서 늘었던 것 같다. 어릴 때 노래를 많이 못했다. 잘하지 않았다"고 숨겨 두었던 옛이야기들을 털어놓았다.

'콩다방'은 이본이 안내하는 뉴트로(NEW+RETRO) 감성의 음악다방이다. 90~00년대의 올드 케이팝을 들으며 그때 그 시절의 행복한 추억을 떠올릴 수 있다. 12일 오후 8시 SBS FiL, 같은 날 밤 9시 SBS MTV에서 첫 방송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