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예슬 측 "이탈리아 다녀온 뒤 코로나19 징후 없어"

작성 : 2020-03-02 15:12:20

조회 : 528

한예슬 측 "이탈리아 다녀온 뒤 코로나19 징후 없어"
한예슬

[SBS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지난달 19일부터 24일까지 이탈리아 밀라노 패션위크를 다녀온 배우 한예슬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한 이상 증상이 없다고 강조했다.

2일 한예슬 측은 "한예슬과 함께 해외를 다녀온 스태프들도 건강에 이상 징후가 없다. 조금이라도 있으면 바로 검사받을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비슷한 시기 이탈리아 밀라노 패션위크에 참석했던 가수 청하의 매니저 등 스태프 2명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치료를 받고 있다. 청하는 검진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건강에도 특별한 징후가 나타나지 않았지만 청하는 당분간 집에서 자가격리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를 두고 누리꾼들은 한예슬을 비롯한 이탈리아 밀라노 패션위크 참석 연예인 일행들의 자가격리가 필요하다고 지적하고 나섰다. 한예슬, 청하와 비슷한 시기 패션 위크에 참석했던 한국 연예인으로는 송혜교, 아이유 등이 있다.

ky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