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1억 기부' 서장훈, 코로나19 고통받는 건물 세입자에 '임대료 인하'

작성 : 2020-03-04 10:03:41

조회 : 4217

'1억 기부' 서장훈, 코로나19 고통받는 건물 세입자에 '임대료 인하'
서장훈

[SBS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방송인 서장훈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을 위해 한시적으로 임대료를 인하한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3일 머니투데이는 "서장훈이 자신이 보유한 서울 서초구 서초동, 동작구 흑석동, 마포구 서교동 건물 3곳의 요식업 임차인들에게 2개월 동안 임대료 10%를 감면해 주기로 했다."고 밝혔다.

서장훈의 건물은 주변 시세보다 임대료를 적게 받으며 '착한 건물주'로도 불린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 결단은 코로나19로 인해 생업에 직격탄을 맞은 소상공인들을 위한 조치로 보인다.

서장훈 측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진자가 늘어나면서 건물에 입주한 임차인들이 굉장히 힘든 상황에 직면했다"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싶어 임대료 인하를 결정했다"고 전했다.

한편 서장훈은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도움이 필요한 소외계층 아동을 위해 1억 원을 기부한 바 있다.

사진=백승철 기자

ky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