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곱창 '잘알' 최재훈, "밀가루로 잡내 제거"…김형준 "형이 살렸어"

작성 : 2020-03-24 23:45:37

조회 : 191

'불청' 곱창 '잘알' 최재훈, "밀가루로 잡내 제거"…김형준 "형이 살렸어"
불청

[SBS연예뉴스 | 김지수 에디터] 최재훈이 곱창 요리를 선보였다.

24일 방송된 SBS (이하 '불청')에서는 최재훈이 곱창 전문가 면모를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최재훈은 냉동 곱창을 해동하며 "녹여서 양쪽 끝에 묶어야 한다"라고 말했다.

지켜보던 구본승은 "곱 안 빠지게"라고 거들었고, 최재훈은 "안 그러면 끓여서 다 빠진다"라고 조언했다.

또 최재훈은 "소금이나 밀가루로 잡냄새 제거한다"라고 설명했다.

신효범은 최재훈을 향해 "웬만큼 잘하지 않으면 맛있게 먹기 힘들다. 곱창이 얼마나 손이 많이 가는 음식인데. 잘 사왔다"라고 덧붙였다.

최재훈은 "이게 곱창 손질하는 게 힘들다. 그래서 비싸다"라며 고깃집을 운영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이에 안혜경과 김형준은 "곱창 진짜 좋아한다", "재훈이 형이 우릴 살렸다. 형이 없었으면 우린 뭘 먹었을까"라며 환호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