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이태원 클럽 감염에 왜 침묵하세요?"...홍석천-조권 향한 강요

작성 : 2020-05-12 10:38:45

조회 : 3526

"이태원 클럽 감염에 왜 침묵하세요?"...홍석천-조권 향한 강요
홍석천

[SBS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이태원 클럽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 감염 사태가 확산되는 가운데, 일부 누리꾸들이 연예인들에게 이에 대한 발언을 강요해 논란이 되고 있다.

최근 용인시 거주 남성이 이태원 클럽을 방문했다가 코로나19에 감염된 뒤 감염자들이 확산되는 추세를 보이자, 비난의 불똥이 애꿎은 홍석천에게 튀었다.

오랜 시간 서울 용산구 이태원에서 여러 식당을 운영해 '이태원 지킴이'라는 별명을 가진 홍석천에게 일부 누리꾼들이 목소리를 내달라는 요구를 하고 있다.

특히 일부 누리꾼들은 과거 홍석천이 종교집회를 자제할 것을 언급했다는 사실을 거론하며 "이태원 감염 사태에는 왜 조용하시냐."고 압박해 논란이 일었다. 홍석천은 자신의 SNS에서 댓글을 달며 대답 강요를 하는 누리꾼들의 글들을 삭제하며 무대응하고 있다.

조권

홍석천 외에도 가수 조권에게도 이태원 클럽 방문과 관련해 해명하라는 글들이 잇달아 올라오고 있다. 앞서 한 매체가 아이돌 그룹 출신 가수가 용인시 확진자가 클럽을 방문한 날 클럽에 와서 춤을 췄다고 보도하자, 해당 가수가 조권이라는 뜬소문이 확산됐다. 해당 가수는 조권이 아닌 카라 출신 박규리로 확인됐다.

조권은 지난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최근 자신이 녹화에 참여한 MBC에브리원 '주문바다요' 현장 사진 포스팅 댓글에서 "미안한데 안 갔거든요? 명예훼손으로 인스타그램 캡처, 추적, 사이버 수사대로 넘깁니다. 내가 우스워요?"라고 불쾌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조권은 "자주 받아주니 별의별 해명을 다 해달라네. 답글 달아주니 좋으냐"라며 "집에서 '부부의 세계'를 봤다. 저리 살고 싶을까? 애잔해"라며 불쾌함을 드러냈다.

ky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