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이것이 연예인 밴"...방탄소년단 매니저, 차량 사적 사용 논란

작성 : 2020-05-19 08:36:02

조회 : 3802

"이것이 연예인 밴"...방탄소년단 매니저, 차량 사적 사용 논란
방탄소년단 밴

[SBS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방탄소년단의 매니저로 추정되는 남성이 멤버들이 타는 밴 차량을 사적으로 사용했다는 의혹이 제기되며 논란을 빚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 사이트에는 "방탄 차량에 여자친구 태우는 매니저"라는 제목과 함께 한 여성이 자신의 SNS에 올린 사진들이 공개됐다. 이 사진에서 한 여성이 밴으로 추정되는 차량 내부에서 찍은 사진과 함께 "이것이 연옌들이 타는 차"라는 문구들이 적혀 있었다.

글 작성자는 "팔로우 하는 비연예인 남성과 여성이 있는데, 그중 남성이 '방탄소년단 소속사에 취직했다'는 글을 올렸다. 그리고 얼마 뒤에 '방탄이 타는 차'라는 글과 함께 밴 내부를 찍은 사진들과 영상을 올렸다. 이게 한두번이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이를 두고 방탄소년단의 팬들은 안정상 이유로 매니저가 차량을 사적 사용하는 건 큰 문제라고 지적하고 나섰다.

ky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