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일 파티에서 만나요"...박유천, 집행유예 기간 중 당당 행보

작성 : 2020-05-29 09:04:52

조회 : 2972

"생일 파티에서 만나요"...박유천, 집행유예 기간 중 당당 행보
박유천

[SBS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JYJ 전 멤버이자 배우 박유천이 마약 투약으로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뒤에도 당당한 행보를 걷고 있다.

28일 박유천은 공식 SNS를 통해 오는 6월 4일 오후 7시 팬들을 대상으로 하는 랜선 생일파티를 연다고 밝혔다.

그는 영상에서 "블루 씨엘(팬클럽)과 처음으로 온라인 라이브 팬미팅을 진행하게 됐다."면서 "생일도 있지만 여러분을 축하하는 자리인 만큼 많이 참여해주시고 저도 열심히 준비할 테니 기쁜 마음으로 만나자."는 메시지를 남겼다.

앞서 박유천은 지난해 4월 마약 구매 및 투약 혐의를 부인하며 연예계 은퇴를 선언한 박유천은 같은 해 7월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박유천은 곧이어 공식 SNS를 개설하고, 유료 팬 미팅과 팬클럽 모집, 화보집 발간 등으로 연예계 복귀 움직임을 보여 논란의 중심에 섰다.

ky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