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미우새' 박선영 "실제로 친구 남편 외도 알려줬다가…우정만 끊겼다"

작성 : 2020-06-01 10:29:56

조회 : 5291

박선영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배우 박선영이 실제로 친구 남편의 외도를 친구에게 밝힌 경험이 있다고 털어놨다.

박선영은 지난달 31일 방송된 SBS (이하 미우새)에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박선영은 JTBC 드라마 '부부의 세계'에서 절친한 이웃 지선우(김희애 분)의 남편 이태오(박해준 분)의 외도를 알고서도 지선우에게 말하지 않아 후폭풍에 휩싸인 고예림 역으로 최근 시청자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박선영은 이날 에서 실제로 친구 남편의 외도를 알고 고민 끝에 친구한테 말해 준 경험이 있다고 밝혔다.

박선영은 "친구가 당연히 (남편과) 헤어질 줄 알았는데 안 헤어지더라"며 "지금도 속을 끓이면서 살고 있다. 오히려 그 친구와 나의 연이 끊어졌다"라고 전했다.

박선영은 '부부의 세계' 연기를 하면서 탈모가 왔다고 밝히기도 했다. 그는 "극 중 남편은 매번 바람을 피우고 난 항상 참는 연기를 해야 했다"며 "자꾸만 화가 났다. 촬영장에서 남편 역을 하는 김영민을 보면 때리고 싶었다. 나중에는 스트레스를 너무 받아서 탈모가 왔다"라고 전했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