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트롯신' 주현미, "출산 후 1달 만에 독일, 백두산 공연 갔다"…워킹맘 고충 토로

작성 : 2020-06-17 22:51:52

조회 : 130

'트롯신' 주현미, "출산 후 1달 만에 독일, 백두산 공연 갔다"…워킹맘 고충 토로
트롯신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주현미와 장윤정이 워킹맘으로서의 고충을 털어놓았다.

17일에 방송된 SBS (이하 '트롯신')에서는 주현미가 '또 만났네요'에 담긴 특별한 사연을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주현미는 '또 만났네요'를 선곡했다. 이에 주현미는 "둘째 수연이를 낳고 팬들하고 다니 만나게 되어서 '또 만났네요'이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를 들은 장윤정은 "최정상에 계실 때 결혼, 출산, 그리고 또 둘째 출산으로 공백이 있었는데 복귀 전에 불안함은 없었나?"라고 물었다.

이에 주현미는 "그런데 그렇게 오래 쉬지 못했다. 한 달도 못 쉬었다. 한 3주 지나서 바로 다음 스케줄을 했다. 그때 백두산 공연도 갔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김연자는 "백두산에 가서 괜찮았냐"라고 물었고, 주현미는 "그냥 하는 거야 정말, 그냥 스케줄이 있으니까 하는 거야"라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장윤정은 "난 출산 후에 각각 세 달 씩 쉬었다. 모유 수유 욕심이 있어서 백일은 먹이자고 해서 쉬었는데 그게 활동하면서 유일하게 쉬었던 시기다. 그래서 그때 너무 좋았다"라며 워킹맘으로서의 고충을 털어놓았다.

또한 주현미도 "첫째 출산 후 한 달이 안 됐는데 독일 공연을 가게 됐다. 아이를 두고 떠나야 하는데 애가 눈에 막 밟히더라. 그래서 공항에서 막 울었다"라며 "스케줄이 잡혀있고 팬들과의 약속이니까 그래도 갈 수밖에 없었다. 워킹맘의 삶은 지금도 쉽지 않은 거 같다"라고 힘들었던 당시를 떠올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