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선미, 가슴 성형수술 반박..."X-레이 보여줄 수도 없고"

작성 : 2020-06-30 10:25:23

조회 : 5782

선미

[SBS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가수 선미가 때 아닌 가슴 성형수술 의혹이 제기된 것과 관련해 사실무근이라며 정면 반박했다.

지난 29일 선미는 유튜브 채널 원더케이 '본인등판'에 출연해 "워터밤 행사 이후로 제 이름을 검색하면 제일 위에 '선미 가슴 수술'이 뜬다."면서 "사실 그 정도의 크기가 아니다. 몸에 비해서 있다 보니까 의심을 많이 하는데 정말로 하지 않았다."고 솔직하게 밝혔다.

이어 선미는 "엑스레이 찍어서 보여줄 수도 없지 않나."며 억울함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밖에도 선미는 자신을 향한 누리꾼들의 악성 댓글에 대해서도 일침을 가했다.

한 음원사이트에서 누리꾼이 선미의 '워닝(WARNING)' 앨범에 '이 노래 이후로 족족 망하는 중'이란 댓글을 남긴 것을 본 뒤 선미는 "'날라리' 1위 했다."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그는 "사람이 어떻게 잘되기만 하나. 오르락내리락하는 게 인생"이라고 덧붙였다.

선미는 악성댓글들을 굳이 찾아보지 않는다고 말하면서 계속되는 몸매에 대한 평가에 대해서는 "몸무게는 50kg다. 원래 43kg였는데 증량해서 50kg, 49kg 정도"라고 솔직히 말했다.

ky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