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열정만수르 유노윤호, '직업군인' 제의 밝히며 "소속사가 본분 잃지 말라고…"

작성 : 2020-07-05 21:29:41

조회 : 259

'미우새' 열정만수르 유노윤호, '직업군인' 제의 밝히며 "소속사가 본분 잃지 말라고…"
미우새

[SBS연예뉴스 | 김지수 에디터] 유노윤호가 '열정만수르'를 말했다.

5일 방송된 SBS (이하 '미우새')에서는 스페셜MC 유노윤호가 '열정만수르' 수식어에 대한 생각과 직업군인 영입 제안을 털어놨다.

이날 방송에서 서장훈은 유노윤호를 향해 '열정만수르' 수식어를 언급하며 과거 명언을 읊었다.

신동엽은 "피곤하지 않나"라고 물었고, 유노윤호는 "'어떻게 생각하냐' 마인드 차이인 것 같다"라고 말했다.

유노윤호는 번아웃에 대해 "공연이 끝나고 나면 집에서 멍하게 된다. 그때는 그 순간에 집중을 한다. 좋게 생각하려고 한다"라고 털어놨다.

또 유노윤호는 직업 군인 영입제안을 밝히기도 했다. 유노윤호는 "전문 하사 부사관직 제의가 들어왔었다. 새로운 것 도전하는 것 좋겠다 싶었는데, 담당 실장님이 '본분을 잃지마. 말뚝 박을 수도 있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