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무죄 판결 조영남, 왜 아직 대중은 분노하는가"…'궁금한 이야기 Y' 추적

작성 : 2020-07-10 11:39:21

조회 : 2056

"무죄 판결 조영남, 왜 아직 대중은 분노하는가"…'궁금한 이야기 Y' 추적
궁금한이야기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SBS 가 가수 조영남의 대작 사건의 무죄 판결 이후를 추적한다.

10일 방송될 에서는 조영남의 대작 사건의 대법원 무죄 판결 그 이후에도 계속되는 논란에 대해 파헤친다.

조영남은 지난달 25일 대법원에서 최종적으로 대작 사건 무죄 판결을 받았다. 그가 무죄 판결만 받으면 사기꾼의 오명을 바로 벗을 수 있을 줄 알았는데 어쩐지 대중들의 반응은 여전히 싸늘하다.

이번 판결을 미술계에도 큰 파장을 일으켰다. 전문가들은 법에서 내려주지 못한 심판을 예술계에서 정확하게 내려줘야 한다며 목소리를 높였다. 대법원에서는 조영남의 행위가 사기가 아니라고 판명한 것이지, 그 행동에 대한 윤리적인 판단은 예술계의 몫으로 공을 넘겼기 때문이다. 그가 조수를 써서 그림을 대신 그리게 하고, 심지어 이것을 예술계의 '관행'이라고 한 것이 이들을 매우 분노케 한다고 했다. 조영남은 그저 현대미술이라는 이름으로 자기주장을 합리화하고 있는 것뿐이라고 주장한다.

궁금한이야기

제작진은 논란의 중심에 선 그를 직접 만났다. 지난 5년 동안 죽을 생각까지 들 정도로 힘들었다는 조영남은 사람들이 자신을 오해하고 있다며 그동안의 설움을 털어냈다. 본인이 사람들의 오해를 사게 된 건 바로 현대 미술의 '난해함' 때문이라고 했다.

그가 주장하는 현대 미술이란 무엇이고, 그가 한 행위가 현대 미술의 범주에 포함될 수 있는 것이라면 대중들은 왜 아직도 그를 사기꾼이라 질타하는지 파헤칠 는 10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