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정안 "재혼 생각도, 아이 낳을 생각도 없다"

작성 : 2020-07-16 11:48:42

조회 : 8539

채정안 "재혼 생각도, 아이 낳을 생각도 없다"
채정안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배우 채정안이 재혼 생각이 없다고 선을 그었다.

15일 방송된 MBC '라디오 스타'에 게스트로 출연한 채정안은 "동안 외모에 걸맞게 연하남에게 인기가 많다던데"라는 질문에 "종종"이라며 고개를 끄덕였다.

대시했던 연하남 중 가장 나이차가 많이 난 걸 묻자 채정안은 "제가 38살 때 그 친구가 26이었나?"라며 "대시라기보다는 촉이 있다. 자꾸 물어본다. '이거 어디서 샀냐?' 하면서 쇼핑 질문 같은 걸 하면서 다가온다"라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그런 애들과 접촉을 하다 보면 결국에는 형-동생으로 마무리되더라. 전 끌림이 없다. 나이가 저보다 많아도 끌림이 생길까 말까인데, 어린 친구들은 다듬어줘야 할 게 많더라"고 말했다.

한 차례 결혼과 이혼의 경험이 있는 채정안은 "'결혼을 또 하고 싶냐'는 질문에 "없다"라고 못 박으며 "또 하고 싶겠나"라고 되물었다. 그러면서 "난 아이 낳을 생각이 없다. 결혼생활을 하는데 아이가 없다면, 굳이 결혼을 하는 게 맞을까 싶다"라고 결혼에 대한 마음이 없는 이유를 밝혔다.

[사진=MBC 방송 캡처]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