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박은빈, 걸크러시 벗고 긴 머리 '청순 음대생' 변신

작성 : 2020-07-20 10:47:54

조회 : 259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박은빈, 걸크러시 벗고 긴 머리 '청순 음대생' 변신
박은빈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브람스를 좋아하세요?'의 배우 박은빈이 늦깎이 음대생으로 변신한 모습이 첫 공개됐다.

오는 8월 31일 첫 방송되는 SBS 새 월화드라마 '브람스를 좋아하세요?'(극본 류보리, 연출 조영민)는 스물아홉 경계에 선 클래식 음악 학도들의 아슬아슬 흔들리는 꿈과 사랑에 관한 이야기를 그린다. 클래식 로맨스의 세계로 시청자들을 끌어당길 독보적 감성의 드라마를 예고하며 주목받고 있다.

'청춘시대'부터 까지 매 작품 새로운 변신을 거듭하며 호평받는 배우 박은빈의 출연은 '브람스를 좋아하세요?'를 향한 기대를 높이는 요인이다. 박은빈은 전작 '스토브리그' 속 발랄한 단발머리, 걸크러시 캐릭터를 벗어던진, 180도 달라진 변신을 예고하며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20일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제작진은 음대생 채송아로 완벽 변신한 박은빈의 첫 스틸컷을 공개했다. 긴 머리의 청순한 비주얼을 자랑하는 박은빈의 달라진 분위기, 한층 깊어진 감성을 담은 모습들이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는다.

극 중 박은빈은 2번째 4학년을 맞이한 늦깎이 음대생 채송아 역할을 맡았다. 채송아는 경영학과 졸업 후 같은 대학 음대에 재입학한 독특한 이력을 가진 인물. 박은빈은 재능 있는 어린 과 동기들 사이 진로 문제로 고민을 하고, 사랑으로 혼란을 겪는 채송아의 모습을 섬세하게 그려낼 예정이다.

이를 예고하듯 사진 속에는 바이올린 연주 중인 모습을 비롯해, 채송아의 일상에 녹아든 박은빈의 모습이 담겨 있다. 스물아홉의 청춘 채송아의 시간을 그려갈 20대 박은빈만의 공감 연기는 드라마의 몰입도를 높일 기대 포인트. 특히 박은빈은 바이올린 전공자인 채송아 캐릭터를 위해 캐스팅 직후부터 레슨에 돌입, 악기 연습에 매진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그만큼 심혈을 기울여 캐릭터를 만들어가고 있는 박은빈에게 기대가 더해질 수밖에 없다.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제작진은 "박은빈이 첫 촬영부터 남다른 캐릭터 표현력, 풍부한 감성 연기를 펼쳐내며 현장 스태프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언제나 기대 그 이상의 연기를 보여주는 박은빈이 '브람스를 좋아하세요?'를 통해 어떤 매력과 활약을 보여줄지, 첫 방송까지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