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동상이몽2' 송창의 붕어빵 딸 하율, "아빠 수염 별로야, 별로"…'볼살 빵빵' 귀여운 끼재벌

작성 : 2020-07-21 00:23:18

조회 : 1330

'동상이몽2' 송창의 붕어빵 딸 하율, "아빠 수염 별로야, 별로"…'볼살 빵빵' 귀여운 끼재벌
동상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송창의가 닮은꼴 딸 하율이를 공개했다.

20일에 방송된 SBS (이하 '동상이몽 2')에서는 송창의 오지영 부부가 새로운 운명 부부로 합류했다.

이날 방송에서 송창의는 딸 하율이를 공개했다. 하율이의 등장에 출연자들은 "볼살이 통통한 게 너무 귀엽다"라고 말했다.

송창의와 오지영은 딸 하율에 대해 "우리 딸은 활발하고 사람 좋아하고 흥이 많고 장난기도 많고 끼도 많다"라고 소개했다.

김구라는 송창의의 딸 하율에 대해 "창의 씨를 닮았다"라고 했고, 이에 송창의는 "맞다. 날 닮았다"라며 뿌듯해했다.

이날 송창의는 아내에게 수염을 기르고 싶다고 했다. 이에 오지영은 "너무 이상해. 이제는 막 휘잖아. 보기 싫어"라고 단호하게 말했다.

그리고 오지영은 딸 하율에게 송창의의 수염이 어떤지 물었다. 이에 하율이는 "별로야, 별로"라고 말해 송창의를 절망하게 만들었다.

또한 하율이는 "하율이 아픈 거는 안 되고요"라며 아빠의 수염 때문에 뽀뽀를 하면 아프다고 어필했다. 이에 송창의는 "하율아, 아빠는 남자니까 수염이 난다"라고 해명했고, 딸 하율은 "하율이는 수염 안 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