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아이러브 측 "신민아 괴롭힘 주장 허위...민형사상 조치"

작성 : 2020-07-23 09:49:36

조회 : 628

아이러브 측 "신민아 괴롭힘 주장 허위...민형사상 조치"
아이러브 신민아

[SBS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아이러브의 전 멤버 신민아(민아)가 멤버들로부터 괴롭힘을 당했다고 폭로해 파장을 일으킨 가운데 소속사에서는 법적 대응을 하겠다는 입장을 발표했다.

아이러브 소속사 WKS ENE 측은 23일 오전 "현재 유튜브와 SNS상에서 이슈가 되고 있는 신민아 주장은 모두 허위 사실이며, 아이러브 6명의 전 멤버는 구토를 하는 등 심신의 심각한 충격을 받은 상황이다. 당사는 신민아를 상대로 민형사상의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신민아는 지난 15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육성 영상을 게재, 멤버들에게 괴롭힘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또 이로 인해 극단적인 선택을 시도했으며 경찰관의 도움으로 목숨을 건질 수 있었다고 밝혀 주위의 걱정을 샀다.

이에 대해서 아이러브 소속사 측은 괴롭힘이 없다고 부인해왔다.

소속사는 16일 "민아가 아이러브 멤버 6명 전원으로부터 폭언과 폭행 등의 괴롭힘을 받았다는 허위사실을 유포함으로써 당사 소속 아티스트들과 다른 길을 찾고 있는 기존 멤버들의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하다"고 주장했다.

이어 "스스로 정신건강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하는 한 사람의 일방적이고 허황된 주장이 유포되는 것으로 인해 6명의 ILUV 기존 멤버들이 오히려 이로 인해 충격과 상처를 받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신민아는 자신의 SNS를 통해서 정신적 충격과 고통을 주장하고 있다.

ky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