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프릴 이나은, 학폭 의혹 글에 초등학교 동창이 한 말은?

작성 : 2020-07-24 13:17:30

조회 : 4739

에이프릴 이나은, 학폭 의혹 글에 초등학교 동창이 한 말은?
이나은

[SBS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에이프릴 이나은이 컴백을 앞두고 학창 시절 동창생을 괴롭혔다는 의혹 글에 대해서 부인하는 가운데, 나은의 또 다른 동창생이 입을 열었다.

이나은의 초등학교 동창은 최근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나은에 대해서 "학교 다닐 때 밝은 친구였다. 학교 폭력은 전혀 사실무근"이라면서 "친구들과도 잘 지내고 마음도 착해서 선생님들도 좋아했다."고 밝혔다.

이나은의 소속사 역시 학교폭력 의혹이 황당하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소속사 DSP미디어는 "당사는 커뮤니티에 게재된 글을 인지한 시점부터 아티스트 본인뿐만 아니라 주변 지인을 통해 면밀한 확인 과정을 거쳤으며, 사실무근이라는 결론을 내렸다"며 "이번 건과 관련해 당사는 글 게재 시점 이후부터는 모든 자료를 수집해 왔으며, 금일 법무법인을 선임해 강경하게 법적 대응을 진행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 시간 이후 당사 아티스트에 대한 허위사실의 유포 및 이를 유포하는 행위에 대해 강력히 대응할 예정이다. 그 어떠한 선처나 합의는 없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한 누리꾼은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글을 작성해 자신을 이나은의 초등학교 동창이라 주장하면서 "이나은에게 당한 게 있어서 초등학교 때 많이 울었다. 가족들도 그 사실을 알고는 방송을 볼 때마다 치를 떠신다. 너를 잊었을지 모르겠지만 나는 이 일을 자세히 기억한다. 너를 방송에서 보고 지내려니 그때가 생각나 힘들다"고 사과를 요구했다.

ky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