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스브스夜] '편의점샛별이' 이별한 지창욱·한선화, 일로써 재회…"이건 비즈니스야"

작성 : 2020-07-24 23:31:26

조회 : 883

[스브스夜] '편의점샛별이' 이별한 지창욱·한선화, 일로써 재회…"이건 비즈니스야"
편의점샛별이

[SBS연예뉴스 | 김지수 에디터] 지창욱과 한선화가 이별 후 일로 재회했다.

24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극본 손근주, 연출 이명우)에서는 이별한 최대현(지창욱)-유연주(한선화)가 편의점 홍보 이벤트를 함께 하게 됐다.

이날 방송에서 최대현은 어머니 공분희(김선영)의 보험 일을 알고 비탄에 빠졌다. 최대현은 아버지 최용필(이병준)에게 "엄마한테 보험을 든 게 연주씨네라니. 엄마한테 보험 해약하라고 얘기하고 오겠다"라고 말했다.

최용필은 "네 엄마가 모르고 한 줄 아나. 나는 알량한 자존심에 뛰쳐나온 거고, 네 엄마는 참고 버틴 거다. 네 엄마 지금 마음 아프니까 티 내지 말라고 알려주는 거다"라고 말했다. 최대현은 공분희에게 전화해 "앞으로 엄마한테 잘하겠다. 조금만 기다려 달라"라고 말했고, 공분희는 "편의점에 잘해라"라며 응원했다.

이에 최대현은 편의점으로 향했다. 최대현은 정식 직원이 된 정샛별(김유정)에게 유니폼을 건네며 "우리 열심히 일해서 이 편의점 성공시켜보자"라고 격려했다.

그러나 유연주(한선화)가 최대현 가맹점의 홍보 이벤트를 맡게 되며 세 사람은 대면했다. 지켜보던 본사 직원들은 "헤어진 연인이 일 때문에 다시 만난다. 저게 드라마면 백퍼 다시 엮인다. 게다가 알바까지 삼각관계다"라고 덧붙였다.

유연주는 조승준(도상우)에게 "피할 필요 없다. 이건 비즈니스다. 나 이사 선임되고 처음으로 추진하는 일이다. 잘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최대현은 정샛별에게 "강지욱 씨 결정 때문에 우리한테 온 거고, 강지욱 씨는 너 때문에 온 거니까 네 결정이 중요하다"라며 홍보 이벤트를 알렸다. 정샛별은 "알바였으면 안 한다고 했을텐데, 직원이니까 편의점 잘되는 거 막을 수도 없다"라며 참여의사를 밝혔다.

한편 작가와 팬으로 연락을 이어오던 한달식(음문석)-황금비(서예화)가 얼굴을 마주했다. 정체를 알게 된 두 사람은 각각 "꿈이겠지", "악몽이다"라며 서로에게 꽃을 던지고 돌아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