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스브스夜] '집사부일체' 박나래X장도연 사장의 연애상담…돌직구파·짝사랑파 결성

작성 : 2020-08-03 06:54:38

조회 : 151

[스브스夜] '집사부일체' 박나래X장도연 사장의 연애상담…돌직구파·짝사랑파 결성
집사부일체

[SBS연예뉴스 | 김지수 에디터] 박나래와 장도연이 연애상담소를 열었다.

2일 방송된 SBS 에서는 사부 아닌 '사장님' 박나래-장도연이 각각 돌직구파-짝사랑파를 결성, 멤버들의 연애상담을 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나래-장도연은 멤버들을 위한 연애상담소를 열었다. 박나래는 "여기 멤버들은 돌직구 스타일인가, 장 사장처럼 신중한 스타일인가"라고 질문했다.

이승기와 신성록은 돌직구파를, 김동현·양세형·차은우는 짝사랑파를 선택했다. 김동현이 "제 나름대로의 소심한 표현을 한다"라고 밝히자, 장도연은 "아이 같다. 다 티 난다"라며 웃음을 터트렸다.

김동현에 이어 장도연도 짝사랑파를 선택하며 "나도 예전에 초등학교 때 남자짝꿍이었는데 같이 툴툴댔다. 야외수업을 할 때였는데, 남자애가 '야, 내가 너 안 좋아한다고' 배 처음 맞아봤다"라며 당시 상황을 묘사했다. 멤버들이 웃음을 터트린 가운데, 이승기가 "가장 아픈 복통이다"라고 덧붙였다.

짝사랑파 양세형은 과거 상처 받은 경험을 털어놨다. 양세형은 "좋아했는데, 옆 친구가 화장실 가는 거 보자마자 화장을 고치더라. 마음에 드는 사람 앞에서 화장 안 고치는데. 억장이 무너졌다"라고 말했다.

이들 고백에 신성록은 "나는 짝사랑 안 해봤다"라고 말했다. 신성록은 아내와의 만남을 "그날 만나고 그날 고백했다"라며 "너무 마음에 들어서 결혼관이 궁금했다. 많이 앞서 나가서 '아기 좋아하세요'"라며 멤버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박나래가 신성록에게 호응하며 "내가 고백하지 않으면 내 확률은 0%다"라고 말했다. 장도연은 "첫날에 고백하나. 상대는 어떻게 하나"라며 웃었다.

한편 두 사장님은 나래바에서 진실게임을 하기도 했다. 장도연은 박나래와 비교 대상에 오른 것을 두고 "제 입장에서는 좋다. 그래도 견줄만하다고 얘기하는 자체가 너무 좋다"라고 밝혔다. 박나래는 "도연이를 질투했다. 나한테는 그런 능력이 있을까"라고 털어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