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민아, '디바'로 6년 만에 스크린 컴백…광기 어린 변신 예고

작성 : 2020-08-04 09:56:26

조회 : 617

신민아, '디바'로 6년 만에 스크린 컴백…광기 어린 변신 예고
디바

[SBS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배우 신민아가 영화 '디바'(감독 조슬예)로 6년 만에 스크린에 컴백한다.

'디바'는 다이빙계의 퀸 이영이 의문의 교통사고를 당한 후, 잠재되었던 욕망과 광기가 깨어나며 일어나는 미스터리 스릴러. 오는 9월 개봉을 확정하며 신민아의 연기 변신을 예고하는 1차 포스터를 공개했다.

극 중 신민아는 잃어버린 기억과 실종된 친구, 그리고 그사이 생겨난 균열 속에서 서서히 욕망과 광기에 잠식되어가는 이영 역할을 맡아 연기 변신을 예고한다. 그동안 러블리한 모습으로 남녀노소 모두에게 사랑받았던 신민아가 '디바'를 통해 배우로서의 새로운 지평을 열 예정이다.

한편 친구 수진 역은 섬세한 연기력의 소유자 이유영이 맡아 신민아와 호흡을 맞춘다. 데뷔 이후 유수 영화제를 휩쓸며 대중들을 매혹시킨 연기력으로 친구와 라이벌 사이, 오묘한 감정선을 그만의 방식으로 선보인다.

여기에 이영과 수진을 누구보다 오랫동안 지켜봐 온 코치 김현민 역에는 스릴러 전문 배우 이규형이 맡아 극에 완성도를 더한다.

공개된 1차 포스터는 신민아의 서늘한 표정과 살짝 올라간 입꼬리가 단번에 눈길을 사로잡는다. 여기에 '내 자리가 탐나?'라는 카피는 사라진 수진과 남겨진 이영 사이에 보이지 않는 욕망과 경쟁을 예고하며 기대감을 끌어올린다.

뿐만 아니라 '최고를 향한 추락'이라는 태그 라인까지 더해져 아름답게 추락할수록 최고에 이르는 다이빙의 아이러니함을 표현해, 미스터리 스릴러와 다이빙 소재의 만남으로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ebada@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