新개념 추리 퀴즈쇼 '오늘배송', 오늘(4일) 첫방…관전 포인트 셋

작성 : 2020-08-04 12:15:44

조회 : 442

新개념 추리 퀴즈쇼 '오늘배송', 오늘(4일) 첫방…관전 포인트 셋
오늘배송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SBS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정답누설 퀴즈쇼–오늘 배송(이하 )'이 베일을 벗는다.

4일 밤 8시 55분 첫 방송될 은 일상에서 쉽게 접하는 생활밀착형 양자택일 문제와 모든 문제의 정답을 알고 있는 한 명의 출연자 '오배송'을 맞춰야 하는 신개념 1+1의 추리 퀴즈쇼다. 베테랑 MC 전현무, 붐이 진행을 맡았으며, 첫 회에는 김종국, 송가인, 소유, 라비, 정세운, 아이즈원 권은비, 이용진, 데프콘이 출연한다.

첫 방송을 앞둔 의 관전 포인트를 짚었다.

▲ 누구나 고민하게 되는, 생활밀착형 양자택일 퀴즈쇼

은 어느 한쪽을 쉽게 택할 수 없는 극강의 '밸런스 게임'을 결합한 퀴즈쇼이다. 지식 기반의 문제가 아닌 '최악의 이별, 잠수 VS 환승' 등 누구나 한 번쯤 고민해봄직한 생활밀착형의 문제를 다룬다. 그렇기 때문에 문제마다 본인의 경험을 토대로 정답을 유추해가는 출연진을 바라보는 재미가 있다.

▲ 보고, 듣고, 맛보고, 즐기는 '오감 만족' 4D 퀴즈쇼

이제는 '오감'이다. 시각과 청각은 물론 후각, 미각, 촉각까지 모든 감각을 뒤흔들기 위해 스튜디오 중앙에는 컨베이어 벨트가 설치됐다. 문제마다 컨베이어 벨트 위로 문제를 유추할 수 있는 오감 자극 물건을 배송하여 출연진 및 시청자들의 몰입감을 증폭시킬 예정이다.

▲ 누군가는 모든 답을 알고 있다, '오배송'은 누구?

은 8인의 멤버 중 단 한 사람에게는 문제의 정답이 누설된다는 점에서 '1+1 추리 퀴즈쇼'라는 차별성을 주었다. 멤버들은 퀴즈를 풀면서 동시에 미리 정답을 알고 있는 '오배송' 멤버를 찾아내기 위해 치열한 눈치 싸움을 펼친다. 또한, 다른 멤버들 몰래 정답을 건네받은 멤버는 자신의 정체를 숨긴 채 문제를 맞혀야 한다.

문제와 함께 펼쳐질 흥미로운 토크는 물론, 정체를 숨기고 있는 멤버를 찾는 재미를 가미하여 웃음과 추리 두 마리 토끼 잡기에 나설 은 4일 밤 8시 55분 첫 방송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