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추성훈, 김동현과 팔씨름 대결 '접전 끝에 승리'…5대 1 대결의 결과는?

작성 : 2020-08-09 19:43:14

조회 : 318

'집사부일체' 추성훈, 김동현과 팔씨름 대결 '접전 끝에 승리'…5대 1 대결의 결과는?
집사부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추성훈이 집사부일체 제자들과 팔씨름 대결을 펼쳤다.

9일 방송된 SBS 에서는 격투기 선수 추성훈이 사부로 등장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동현은 "옛날에 사부와 팔씨름을 한 적이 있다. 그때 서로 버티다가 상다리가 부러져서 끝난 적이 있다"라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에 제자들은 사부에게 5대 1 팔씨름을 제안했다. 잠시 망설이던 추사부는 "어떻게 될지는 모르겠지만 한번 해보겠다"라고 했다. 그러자 김동현은 "운동하면서 힘에서 밀린 적은 없다"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가장 먼저 추성훈은 양세찬을 가볍게 제압했다. 그리고 다음으로 김동현이 나섰다. 그는 "지더라도 다음 사람이 안 힘들게 해 주겠다. 마지막까지 안 가게 해주겠다"라며 전의를 불태웠다.

그러자 추성훈은 "진짜 잘한다. 내가 질 수도 있다"라고 두려워했다. 그리고 이어진 두 사람의 대결, 김동현과 추성훈은 치열한 접전을 펼쳤다. 누구든 포기할 생각이 없는 대결에서 추성훈이 가까스로 승리를 거뒀다.

이에 제자들은 힘이 빠진 추성훈을 공략하고자 나섰다. 그가 잠시도 쉬지 않게 하려고 안간힘을 쓴 제자들. 하지만 추성훈은 신성록과 이승기도 간단하게 제압했다.

그러자 제자들은 몇 명이 추성훈에게 들러붙어 그를 붙잡았다. 그리고 차은우와 강제로 대결을 하게 했다. 이에 어부지리로 차은우의 승리.

차은우와 제자들은 환호했고, 추성훈은 "이게 뭐냐"라고 버럭해 폭소를 자아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