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연 준비만 한 달"…송가인X송민호, '텔레그나' 역대급 오프닝쇼

작성 : 2020-08-23 12:39:13

조회 : 345

"출연 준비만 한 달"…송가인X송민호, '텔레그나' 역대급 오프닝쇼
텔레

[SBS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SBS '텔레비전에 그게 나왔으면'(이하 )에 '트롯여신' 송가인과 힙합돌 '위너' 송민호가 게스트로 출격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는 가평의 대표적인 지역 특산물 '사과' 농가들을 응원하기 위해 '가평 사과 축제'로 꾸며져 '텔레그나 원년 멤버' 송가인과 장도연이 '능금 시스터즈'로 변신, '오라버니'를 열창하며 그 시작을 알렸다.

이어 를 찾은 초특급 게스트 송민호가 새로운 '뽕힙합' 장르로 화제를 모은 히트곡, '아낙네' 무대를 선보이며 깜짝 등장해 역대급 오프닝쇼로 멤버들을 놀라게 하기도 했다.

특히 송민호는 한복을 입고 갓을 쓴 채 멋진 라이브를 선보이는가 하면 "가평 사과 살리러 온 송민호여라~" 라며 능청스러운 인사로 오프닝부터 완벽히 적응한 모습을 보였다.

송가인과 송민호는 '착한 PPL' 이라는 기획의도에 공감하며 '텔레그나 PPL 전쟁'에 적극적으로 동참했다. 송민호는 "이번 출연을 위해 한 달을 준비 했다"며 직접 집에서 미션에 활용할 본인의 개인 물건들을 챙겨오는 등 남다른 열의를 보이기도 했다. 유난히 강한 자신감을 보인 송민호가 '착한 PPL' 미션을 어떻게 해낼지 이날 방송의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한편, '서머 에디션'으로 돌아온 는 중소기업 유통센터와의 협업을 통해 '브랜드 K' 참여 중소기업 상품들과 함께 하며 대한민국 농어민들을 위해 '지역 특산물'을 홍보하는 특집들로 꾸며졌다. '텔레그나'는 코로나로 침체된 사회와 위축된 소비심리를 격려하며 따듯하게 대한민국을 위로했다는 호평을 받고 있다. 또한, 이러한 취지에 공감한 대기업 GS프레시의 어플을 통해 PPL 상품들을 판매하는 등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상생을 보여주며 그 의미를 더하고 있다.

콘서트를 방불케 한 초특급 게스트 송가인과 송민호의 오프닝 쇼와 그들의 '착한 PPL 미션 전쟁'은 24일 월요일 밤 10시에 방송되는 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