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남의 광장' 선미, 백종원 영접 소감 "완전 슬림한데 배만 나왔다…욕쟁이 기질 보여"

작성 : 2020-09-03 22:29:05

조회 : 207

'맛남의 광장' 선미, 백종원 영접 소감 "완전 슬림한데 배만 나왔다…욕쟁이 기질 보여"
맛남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선미가 백종원을 만난 솔직한 소감을 밝혔다.

3일에 방송된 SBS 에서는 양평의 농산물을 살리기 위해 나선 농벤져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제작진은 선미에게 백쌤을 실제로 만나니 어떠냐고 물었다.

지금까지 많은 이들은 백종원의 실물을 볼 때마다 "날씬해 보인다. 얼굴도 작다. 멋있다"라며 실제 모습과 화면이 완전히 다르다고 말했던 것. 이에 제작진은 선미의 반응을 궁금해했다.

이에 선미는 "화면보다 진짜 정말 슬림하시고 배만 나오셨다"라고 솔직하게 말했다. 또한 그의 성격에 대해서는 "방송으로 보던 거랑 똑같다. 그런데 살짝 약간 욕쟁이 기질이 있으신 거 같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그러자 백종원은 "나 이번에 욕 안 한 거야"라고 했고, 선미는 "듣기 싫은 욕이 아니라 더 해주셨으면 하는 그런 욕이다"라고 해명했다.

이에 백종원은 앞으로 욕을 더 해주겠다고 했고, 김동준은 선미를 향해 "판도라의 상자를 여셨다"라며 겁을 줬다.

그럼에도 선미는 "오 좋다. 더 해달라. 그런 모습도 너무 궁금하다"라며 팬심을 뽐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