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지수, 편식 개선→'뚜두뚜두' 라이브까지…'맛남의 광장' 완벽 접수

작성 : 2020-09-17 15:54:32

조회 : 1084

블랙핑크 지수, 편식 개선→'뚜두뚜두' 라이브까지…'맛남의 광장' 완벽 접수
맛남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블랙핑크 지수가 에서 맹활약한다.

17일 방송될 SBS 에서는 편식이 심하기로 알려진 김희철과 블랙핑크 지수의 입맛을 단숨에 사로잡은 다양한 시래기 레시피가 공개된다.

앞서 진행된 촬영 당시, 숙소로 향하는 차 안에서 지수는 "싫어하는 음식은 알레르기가 있는 척하고 안 먹는다"며 귀여운 편식 노하우를 털어놨다. 그런가 하면 애청자인 지수의 어머니는 편식을 교정해가는 김희철처럼 입맛을 개선해오라고 당부했다고 전했다.

김희철은 지수의 편식 습관을 물으며 공감대를 형성했다. 그리고는 본인이 시래기 요리로 밥 두 공기를 비웠다고 말하며 편식을 고칠 수 있다고 응원했다. 실제 점심 식사에서 지수는 시래기 요리로 밥 한 공기를 뚝딱 비워내 눈길을 끌었다. 김희철과 지수를 '편식 남매'에서 '시래기 남매'로 변화시킨 마성의 시래기 레시피는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점심 식사 후 쉬는 시간, 지수는 즉석에서 '뚜두뚜두' 라이브를 선보였다. 양세형은 생각지 못한 지수의 선곡에 "대박"이라며 놀란 모습을 보였다. 멤버들은 지수의 즉석 라이브에 흥이 잔뜩 올랐고, 급기야 김동준은 지수의 마이크를 이어받아 '맛남의 로제'로 변신해 고음 파트를 소화하기도 했다. 이에 김희철까지 합세해 특유의 모창으로 '뚜두뚜두'를 함께 부르며 '맛남핑크(?)' 를 급결성했다. 반나절 만에 완벽하게 녹아든 지수의 모습과 멤버들의 저세상 텐션은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이어지는 시래기 요리 대결에서는 김희철과 지수가 팀을 이뤘다. 시래기 썰기에 나선 지수는 서툰 칼질로 난항을 예상케 했다. 김희철은 지수의 칼질을 보고 본인의 과거를 회상했고, 백종원에 빙의한 듯 시범을 보여주며 폭풍 성장한 모습을 뽐냈다.

김희철의 도움으로 무난하게 요리를 하던 도중 예상치 못한 위기가 찾아왔다. 지수가 레시피에 없던 내용을 김희철에게 잘못 전달한 것. 이상함을 느낀 김희철이 그 내용이 어디에 쓰여 있었냐고 되묻자 지수는 "꿈인가?"라고 태연하게 대답하는 등 신흥 요리 빌런의 등장을 예고했다.

위기에도 초긍정 마인드를 보여주는 지수와 이에 당황한 김희철의 환장(?) 케미는 17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될 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