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지수, "혼자 맛있는 거 다 먹고 멤버들에게 요리해줄 것"…'맛남의 광장' 단독 출연 이유

작성 : 2020-09-17 21:55:06

조회 : 347

블랙핑크 지수, "혼자 맛있는 거 다 먹고 멤버들에게 요리해줄 것"…'맛남의 광장' 단독 출연 이유
맛남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블랙핑크 지수가 맛남의 광장에 출연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17일에 방송된 SBS 에서는 블랙핑크 지수가 스페셜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블랙핑크 지수가 농벤져스를 기다렸다. 가장 먼저 도착한 김희철은 "이런 누추한 곳에 귀한 분이 오셨냐"라며 지수의 등장에 어쩔 줄을 몰라했다.

두 사람 사이에 어색한 공기가 흐르는 가운데 김동준과 양세형이 이어 도착했다. 두 사람도 지수를 보고 놀라는 것은 마찬가지였다.

이에 김동준과 양세형은 지수와 먼 자리를 택하며 가장 늦게 도착할 유병재를 위해 지수의 옆 자리를 비워뒀다. 그러자 지수는 "제 주변을 다 피하고 계세요"라고 당황했고, 농벤져스는 "아니다. 원래 우리 자리다"라며 해명했다.

그리고 이때 백종원이 도착했다. 백종원과 지수는 반갑게 인사를 나눴다. 지수는 백종원에 대해 "정말 좋아한다. 항상 보면서 어설프게 요리를 따라 하고 그랬다"라며 "냉라면은 게임하면서 엄청 만들어 먹었다"라고 밝혔다.

또한 지수는 "내가 여기에 나오고 싶다고 이야기를 해서 나왔다"라며 "그 전에는 나가고 싶다고 말한 방송이 없다"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그리고 맛남의 광장의 출연하고 싶었던 이유에 대해 "취지도 좋고 맛있는 음식도 많이 먹을 수 있으니까 1석 2조, 1타 쌍피라서 나오고 싶었다"라고 설명했다.

이에 양세형은 "그룹이면 단독으로 방송에 나오는 게 불편하기도 하고 힘들 텐데 용기를 갖고 나온 거 아니냐"라고 물었다. 그러자 지수는 "아니다. 혼자 맛있는 거 다 먹으려고 혼자 나온 거다"라며 "제가 가서 애들한테 음식도 만들어줄 거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또한 칼질을 할 줄 아냐는 물음에 "오늘부터 할 줄 알 거예요"라고 자신감 있게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