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예빈, 남자친구 사칭남에 고충 토로 "이러다 말겠지 참았지만"

작성 : 2020-09-20 15:43:30

조회 : 484

강예빈, 남자친구 사칭남에 고충 토로 "이러다 말겠지 참았지만"
강예빈

[SBS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배우 강예빈이 자신의 남자친구를 사칭하는 네티즌에 대한 고충을 토로했다.

강예빈은 지난 19일 자신의 SNS에 "예전부터 제보가 있었지만 그냥 '그러다 말겠지' 하고 참고 있었다"라고 시작하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캡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이 분한테 그러지 말아 달라고, 상처 주지 말라고 글까지 보냈지만 계속 여자친구니 뭐니. 정말 그러셨냐고 믿는 분들이 있고 제보가 많아 글 올린다"고 말했다.

강예빈은 "아무리 말을 하고 부탁을 해도 계속해서 상처를 주고 있다. 저는 저 분이 누군지도 모르고 대체 왜 저러시는지도 모르겠다. 대체 제가 어떻게 해야 하냐"며 사칭 계정으로 인한 피해를 호소했다.

이와 함께 강예빈은 남자친구를 사칭하는 해당 남성의 SNS에 올라온 자신의 사진들을 캡처해 게재하기도 했다.

-이하 강예빈 인스타그램 전문-

정말 예전부터 계속 제보가있었지만 그냥 그러다 말겠지 하고 참고있었고 이분한테
그러지말아달라고 상처주지말라고 글까지 보냈지만 계속 여자친구니 뭐니 정말 그러셨냐고 믿는분들이 있고 제보가 많아 글올립니다 제 동영상 예전 한 3년 전 송년회 동영상 퍼가서 저러시는거니 아무리 말을하고 부탁을 해도 계속해서 상처를 주고계시네요 저는 저분이 누군지도 모르고 대체 왜
저러시는지도 모르겠습니다 ..
대체..제가 어떻게해야할까요..?